시사 토론

너는 또#당한다 - #U too too

2021.02.15 20:12

둔갑술사_遁甲術士 조회:245 추천:1

 

#나도당했다 - #Me too


image1-e1605021290284.jpg

나도, 나도, 나도~,
'미투'가 아침 공판장 떨이 생선이냐?

 

성폭력의 사회 운동이 "미투"이다.
한국판 미투는 정치적 용어이다. 
더 깊게 들어가면 "대깨문 사고"라고 말하고 싶다.
"대깨문 사고?", 연구할만한 과제이다.
성폭력으로 얼룩진 서울 시장과 부산 시장의 
재보궐 선거에 맞춰 "또#미투"라는 이름으로 그 확장판이 나왔다. 
학교 폭력이 그 대상이 되고 있다. 
프로 배구 선수 이재영·이다영(25·이상 흥국생명) 쌍둥이 자매의 과거 학교 폭력 파문이다. 
이것이 우리 스포츠계 전반에 내재한 문제이기에 짚고 넘어가지 않을 수 없다. 
피해자의 폭로가 연일 터지면서 걷잡을 수 없는 혼란으로 빠지고 있다.
 

MZ3HB2AWNYLT533CJDKPFBHD5Y.jpg

이다영.jpg

  

물론 이런 혼란을 노리는 자가 만든 사회 활극이다.

부메랑이 된 성폭력으로 정치적 고립에 처한 "대깨문"의 새 작품이다.
이것은 정치와 스포츠 관련자, 학교와 스포츠를 하는 학생의 부모 등, 
거미줄처럼 엮인 비리 카르텔이 낳은 공동의 산물이다.       
학교 스포츠가 학교 폭력으로 대두된 것은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배구계에만 이런 폭력이 있었던 것일까?
이재영·이다영 쌍둥이 자매의 문제는 빙산의 일각일 뿐이다. 
당장 손가락으로 꼽아도 두 손이 모자랄 지경이다.
그런데 이런 심심풀이가 필요할 때만 등장한다. 
왜 그럴까?, 우문인가?
스포츠가 다시 "대깨문"의 희생양이 되고 있다.
마구잡이 후리기식 그 정치 그물 속에는 "대깨문"이란 고기 떼들이 잡혀 있다.
혼란의 주체가 누구인가를 우리는 분명히 알아야 한다.
분노의 표적을 잃을 때 우리는 또 그 그물의 제물이 될 것이다.

 나는 이 말을 남기고 싶다.

 너는
또#당한다 - #U too too
"미안하다", 
너를 보호하지 못한 우리가 죄인다.
폭력을 먹고 사는 죄인, 그것이 바로 "미투"이다.

 

 
늘거그_tobecontinued.jpg

대깨문 : "대가리가 깨져도 문재인"이란 정치 속어

 
corona mask #me too
 
...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공지] 정치,종교,시사 게시판입니다. gooddew - -
617 강남에 아파트 2채가 있으면 보유세 1억이라니.. [20] 복두꺼비 03-15 1431
616 나는 동의하지 않았다. [27] 반속성 03-13 1197
615 [주변이야기] " 손가락이 자르고 싶다." [11] 반속성 03-07 452
614 오늘자 안철수 문정권 들어 개발된곳 전수조사하자 [29] 몽당연필1 03-07 654
613 [인터뷰] 세계적 면역학자의 백신에 대한 경고_이왕재 서울... [14] 반속성 03-07 406
612 야~~~일반인은 절망하란 말인가~~ [6] 봄은오는가 03-06 199
611 털어먹기 병신춤 - 좋은 놈, 나쁜 놈, 쳐 죽일 놈 [5] 둔갑술사_ 03-03 277
610 또 삼일절(三一節)이다 -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15] 둔갑술사_ 02-28 528
» 너는 또#당한다 - #U too too 둔갑술사_ 02-15 245
608 종부세 와 양도세 때문에 문제랍니다. [2] 이상무 02-11 84
607 불-금-토 사이에서 ] 쓸개를 들어내 버린 인간들 ! [13] 둔갑술사_ 02-06 479
606 언론을 이용한 권력형 여론조성하는 정치싸움이란게참... [4] 모노스타일 01-22 170
605 FSMG님은 탈퇴를 하셨나 봐요. [20] 타나 01-20 2275
604 상황 업그레이드 [21] FSMG 01-19 1785
603 이제는 사면..해줘도 되려나요? [4] 들풀 01-18 726
602 계엄령 이미 잠재적 실행 중... [57] FSMG 01-16 2248
601 2020년 한반도 - 저당 잡힌 대한민국 [3] 둔갑술사_ 12-31 261
600 이러다가 윤석렬이 다음 대통령이 되면..? [1] 복두꺼비 12-09 263
599 경희대, 대나무숲 [1] 반속성 11-30 159
598 내 주머니에서 돈을 많이 빼가면 좋아할 수가 없죠. [2] 복두꺼비 11-30 99
XE1.11.6 Layout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