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 타 오후 6시 PC 종료, 김대리의 비밀 야근작전

2019.07.19 07:49

달마가동쪽으로유턴한까닭은? 조회:4368 추천:2

52시간제 도입된 상당수 기업, 퇴근시간 되면 컴퓨터 강제 종료
직원들은 남은 업무 처리하려 랜선뽑아 시계 오전으로 맞추고 근태관리 해킹프로그램 돌려 써
11일 오후 서울시내 식품·콘텐츠 대기업의 한 계열사 사무실. 한 직원이 "4시 50분입니다"라고 하자, 팀원들이 일제히 업무용 PC 내장 시계를 '10일 오전 시간대'로 맞췄다. 그리곤 인터넷 연결선(랜선)을 뽑은 뒤 PC를 껐다가 다시 켰다. 다시 켜진 컴퓨터의 시계는 여전히 10일 오전. 직원 A씨는 "인터넷을 끊으면 PC는 시간을 인식 못 한다"며 "매월 초 결산을 하거나 본부 보고용 보고서를 만들 때마다 이 짓을 한다"고 했다. 방법은 본사에서 온 기획팀 임원이 알려줬다고 했다. 이들은 이날 자정까지 일하다 퇴근했다. PC 속 시계는 10일 오후를 가리키고 있었다.

주(週) 52시간 근로제가 도입된 기업에서 야근하기 위한 직원들의 각종 꼼수가 속출하고 있다. 상당수 기업은 올해 들어 주 52시간제 위반에 따른 '사업주 형사 처벌'을 피하기 위해 'PC오프(off)' 제도를 도입했다. 매일 정해진 퇴근 시간이 되거나, 주간 근무 시간이 '52시간'에 도달하는 순간 직원 PC가 강제로 꺼지는 시스템이다. 하지만 시간 내에 일을 처리해야 하는 업무를 담당하는 직장인들이 다양한 방법을 동원해 이를 우회하는 것이다.

주 52시간제 야근자들의 PC 오프제 우회법
이미지 크게보기
/그래픽=양진경
한 전기업종 대기업 계열사에서는 직원들이 근무시간 관리 시스템을 마비시키는 '해킹 프로그램'을 돌려 쓴다. 외부로부터의 개인 PC 내장 시계 접근을 차단하는 프로그램이다. 이 부서는 해외 고객과 연락을 담당하기 때문에, 시차(時差)로 인해 야근하는 일이 잦다. 이 회사 3년 차 사원 B(31)씨는 "사내 엔지니어가 개발했다고 들었는데, 너도나도 야근이 필요하다 보니 알음알음 프로그램이 퍼졌다"고 했다. 이 사실을 알게 된 사측이 최근 해킹 프로그램 단속에 나섰다. 그러자 일부 직원은 아예 PC를 포맷해 회사가 강제로 깔아놓은 PC 오프 프로그램을 삭제하고 있다고 직원들은 전했다.

'공용 PC'를 활용하는 곳도 많다. 사무실 내 주인이 정해지지 않은 여분의 PC를 야근용으로 돌려 쓴다. 공용 PC는 개인용이 아니기 때문에 근무 관리 프로그램이 깔리지 않은 점을 이용하는 것이다. 유통 대기업 계열사 C사가 대표적이다. 이 회사 상품기획자 D(29)씨는 "여러 명이 단체 야근을 해야 할 상황에서는 PC 내 '시간 설정 파일'을 삭제하는 방법도 있다"며 "월말 회계 결산, 회의 보고 자료같이 품이 많이 드는 업무를 할 때 주로 사용한다"고 했다.

또 다른 유통 대기업 계열사 직원들은 PC 오프 프로그램의 '오류' 두 개를 찾아냈다. 직원 E씨는 "회사가 강제로 PC 오프 프로그램을 깔았지만, 이를 '재설치'하도록 한 뒤 중간에 취소시키면 당일 해당 프로그램이 작동하지 않는다"며 "프로그램 내 '연장근무 신청' 버튼을 미친 듯이 연속으로 눌러 프로그램을 마비시키는 방법도 있다"고 했다. 이 회사는 지난달 이런 오류를 수정한 새 프로그램을 개발해 배포했다.

신형 운영체제(OS)에서 답을 찾기도 한다. 모 금융그룹 계열사 직원들은 MS(마이크로소프트) '윈도10'의 '새 데스크톱 추가하기' 기능을 활용한다. 1대의 PC 안에 가상의 PC 여러 대를 만들어 다른 PC처럼 이용할 수 있는 기능이다. 직원 F씨는 "프로그램이 깔린 '데스크톱 1'은 시간이 되면 잠기지만, 추가한 데스크톱 2에서 계속 작업할 수 있다"고 했다.

한 대기업 계열 홈쇼핑 회사에서 최근 퇴사한 조모(27)씨는 "인사팀에 신청해 예외적으로 컴퓨터를 무제한 쓸 수 있는 '패스키'를 한 명이 받은 뒤 팀원 모두가 같이 썼다"고 했다. 그는 "야근 수당도 신청 못 하는 공짜 야근을 하기 위해 머리를 짜내야 한다는 사실에 자괴감을 느꼈다"고 했다.

직장인 커뮤니티앱 블라인드가 주 52시간 적용 직장인 1만1870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는, 응답자 36%가 '꼼수로 편법 야근을 하거나 임금이 줄었다'며 주 52시간이 악영향을 미쳤다고 답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등록일
[공지] 최신정보 이용 안내 gooddew - -
5531 윈도우 / MS| Windows 10 Release Preview - Build 18363 [3] 디폴트 2714 09-04
5530 윈도우 / MS| Windows 10 Version 1903 (OS Build 18362.329) [7] 디폴트 6371 08-31
5529 윈도우 / MS| 인텔 마이크로코드 업데이트 [7] 디폴트 4259 08-30
5528 서버 / IT| [ 삼성 AI 스피커 '갤럭시 홈 미니' 베타 프로그램 시작 ] 천상황제 1528 08-29
5527 윈도우 / MS| Windows 10 Version 1903 (Updated August 2019) MSDN [3] 디폴트 2480 08-29
5526 하드웨어| 인텔, 10세대 모바일 프로세서 ‘코멧 레이크’ 추가로 공개 asklee 1954 08-22
5525 소프트웨어| 공공서식 HWP 편집용 무료 '아래아한글' 나온다 [14] asklee 4024 08-20
5524 윈도우 / MS| Cumulative Update for Windows 10 (2019-08-13) [7] 디폴트 3294 08-14
5523 하드웨어| 日 수출 규제에 환율 상승 겹쳐 '조립 PC 시장' 경색 우려 [33] 루돌프가슴 5577 08-06
5522 보안 / 해킹| 보안기업 '코드사인 인증서' 이용 악성코드 발견…KISA 조사중 [2] 장냥 1791 08-02
5521 소프트웨어| 구글 크롬 버전 76.0.3809.87(공식 빌드) 배포 [13] asklee 4845 07-31
5520 윈도우 / MS| Windows 10 Version 1903 (Updated July 2019) ESD [3] 디폴트 4035 07-25
5519 윈도우 / MS| Windows 10 Version 1803/1809/1903 (Updated July 2019) MSDN [2] 디폴트 3469 07-24
5518 업체 소식| ipTIME NAS 펌웨어 v1.4.16 asklee 1704 07-23
» 기 타| 오후 6시 PC 종료, 김대리의 비밀 야근작전 [6] 달마가동쪽 4368 07-19
5516 기 타| UNIST 연구팀, 세계 최초 '초절전・고성능 3진법 반도체 기... [6] asklee 2560 07-17
5515 윈도우 / MS| MS, 오래된 윈도10에 1903버전 자동업데이트 시작 [2] 달마가동쪽 3935 07-17
5514 윈도우 / MS| 지원종료 D-6개월…아직도 '윈도7' 쓰시나요? [22] 원마루 4196 07-14
5513 윈도우 / MS| 이용 약관 업데이트 [5] 부는바람 1836 07-13
5512 윈도우 / MS| [리뷰] 와이파이 6 지원하는 무선공유기 '나이트호크 RAX40' [1] 루돌프가슴 3213 07-07
XE1.11.6 Layout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