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나는 네가 지난 여름에 한 일을 알고 있다...

2022.09.19 08:05

눈이 조회:564 추천:2

당신이 어제 오늘 내일 무슨일을 하든 누군가는 알고 있다

오싹 하네요

 

요즘 스토킹범죄로 시끄럽지만

 

이미 당신들도 누군가에게 이미 스토킹을 받고 있다면...

 

대표적인게 구글이구요

이늠은 집 직장을 이미 알고 있고

오늘 하루 어딜 돌아댕기는지도 모두 알고 있어요

식당에 회식좀 하면 맛이 어떠나고 물어보니 기가 찰 노릇입니다

 

토스는 내가 어디에 무슨 돈을 내는지 이미 알고 있어요

낼 얼마 나가니 미리 준비하라고 친절히 알려주기까지 하네요

 

조금이라도 세상 욕먹을 실수를 하는 순간

득달같이 모여들어서 지난 과거의 컴터 사용흔적들을 

찾아서 세상에 까발리는 세상이니 

정말이지 오싹한 세상에 살고 있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등록일
[공지] 자유 게시판 이용간 유의사항 (정치, 종교, 시사 게시물 자제) gooddew - -
44734 LG TV 해외 직구 문에 대한 LG 서비스센터의 답변 [7] 복두꺼비 1441 11-15
44733 그림 한장 - 두울 빨강모자 558 11-15
44732 메**드님께서 내주신 숙제 풀이 #1 ( Ventoy ) [7] 빨강모자 588 11-15
44731 랜섬웨어에 걸리는 좋은 방법 있을까요? [21] 집앞의_큰 1327 11-15
44730 MS가 만들어낸 또하나의 쓰레기 [4] Neutrino 1790 11-15
44729 포럼에서 2년 넘게 활동을 하면서 .. [36] 따라큐 1515 11-14
44728 모자를 염려하시어 벤또 챙겨주시어 고맙습니다...꾸벅~~ [6] 빨강모자 460 11-14
44727 언제쯤되어야 완벽한윈도우가나올까요? [13] SEVEN 942 11-14
44726 아이어맨 후계자에 대한 로다주의 심경 [1] 긍지버림 496 11-14
44725 커다란나무님 울트라압축 초라한 시연 후기 [14] 빨강모자 610 11-14
44724 VA - Last Christmas (2012) [FLAC|Lossless|tracks + .cue] [5] Elise 460 11-14
44723 여성 혼자 이집트 가면 안되는 이유 [3] 긍지버림 1952 11-14
44722 강병휘 선수와 포르쉐 강사가 알려주는 올바른 시트 포지션 [5] asklee 633 11-13
44721 회 사러 시장통 갔다가... [7] 솔라 1441 11-13
44720 다들 당근써보셨나요? [7] edadelek 1001 11-13
44719 Windows 11 (22621 빌드)에서 낮은 성능의 버그 발생 [3] suk 731 11-13
44718 와*님 사무실용 창문 [13] 읍민Kaine 1298 11-13
44717 당근에서 득템인지 모르겠습니다. [4] mansek 1499 11-13
44716 그림 한장....................... [10] 빨강모자 1219 11-13
44715 윈도우11 최신빌드 사용소감.. [20] 『ⓖⓤⓝ』 1781 11-12
XE1.11.6 Layout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