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이 정도면 찾아가야 하는 상황 이겠지요..

2022.01.27 10:02

테츠로 조회:1112

어젯 밤 10시가 넘어서...
저의 형수님이 집에 계신대..
난대 없이...
형님내 현관문을 걷어 차고 쌍욕이 들려 오더랍니다..
그렇게 한 5~10분 정도 쌍욕과 함께 현관문을 발낄질 하던 사람이 올라 간후..
형수님아 나가 보자..
현관문에 포스트 잇이 붙어 있더랍니다..
내용인 즉슨..
윗층 사람인대..
담배 좀 그만 피우라고...
담배 연기가 올라와서 참을수가 없다고..
아파트 혼자 사냐고..
이런 내용 이었다는대..
저의 형수님은..
형님이 제주도 출장 중이여서 무서워서 나갈 생각도 못 하고 있었고..
아들은 이어폰 꼽고 게임 중이어서 듣지도 못했다고 하고..
딸은 다음날 아침 일찍 방송국 출근 해야 해서 이미 자고 있는 상황 이어서..
형수님 혼자 벌벌 떨고 계셨다고 하더군요..
그런대..
요즘 아파트에서 누가 담배를 피웁니까..
돌아 가신 바깥 사돈 어르신도..
제대로 걷지도 못하는 몸 상태이신대도..
담배를 피우려면 밖에 까지 나와서 담배를 피우시다..
그것도 민원 들어와서 담배도 못 피우셨는대..
그리고 아무리 담배 연기에 화가 났더라도..
먼저 벨 누른 다음에 늦은 시간에 미안 하다..
하면서 자신은 누구다 하고 자신을 밝히고 그 다음에 혹시 담배 피우지 않았느냐 하고 물어 보는것이 먼저 아닐까요..
아무런 증거도 없이 무조건 남의 집 현관문을 발로 차고 쌍욕을 하는 행동은 도대체 뭐 라고 해야 할까요..
말 들어 보니깐..
윗층에서도 아이들이 밤낮 새벽 가리지 않고 쿵쿵 거리고 뛴다고 하던대..
내가 불편해서 뭐라고 하는건 괜찮고..
자신의 아이들이 뛰어 다니는건 주의를 최대한 주고 있으니 참아 달라고 하면..
이거야 말로 완벽한 내로남불 아닌가요..
저는 아파트에 살아 본적도 없지만..
아파트 이럴때는 상당히 불편할것 같습니다..
그런대..
왜 이리 아파트 아파트 하는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등록일
[공지] 자유 게시판 이용간 유의사항 (정치, 종교, 시사 게시물 자제) gooddew - -
42935 knada님 자료실 댓글에 대한 답변입니다. [19] VᴇɴᴜꜱGɪ 958 02-26
42934 포럼을 보면서 [1] 4k8k 516 02-26
42933 바람의 노래를 듣다. [4] neon 239 02-26
42932 싱어게인2 김소연 [3] 카카수 387 02-26
42931 Win10XPE 149를 구할 방법이 있을까요? [5] 밤이슬216 558 02-25
42930 퀀텀pe에 달린 댓글들 보고 개인사용자로서 의견 적어봅니다. [8] spah 1122 02-25
42929 "리포" 를 기달리고 있는 시점에서 나의 생각은 [5] oldee 989 02-25
42928 아이유(IU) - 너의 의미(Feat. 김창완) [1] 윈도우창시 245 02-25
42927 [잠시] 파일정보 확인 UPDATE [5] sTarTrak 1010 02-25
42926 열쇠는 스스로 [6] 내꼬 1871 02-25
42925 oled와 qled는 일반인은 구별이 어렵나요? [10] 복두꺼비 536 02-25
42924 현재 사용중인 윈도우 버전인데요. [5] 할많하않 599 02-25
42923 Gooddew님 좀 봐주세요 자게 화면이 이상합니다. [3] 줄넘기 671 02-25
42922 안녕하세요 방가워요..^^ ssd wd 500gb 하고 adata 256... 알파궁상 354 02-25
42921 store 스토어는 말이죠. [6] 할많하않 552 02-24
42920 혹시 구글 크롬 업데이트 있었나요? [3] 타천사둘리 436 02-24
42919 s22 울트라 오전에 받았네요 [8] leeeeeeeee 1019 02-24
42918 마소 Office Professional 2021 세일하네요 [10] 읍민Kaine 1280 02-24
42917 갈리레오의 "지구는 둥글다" [10] safercom 1045 02-24
42916 모니터 추천 부탁드려요... [10] 易모地뗀思 610 02-24
XE1.11.6 Layout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