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식용닭발바리에게 집단 물려죽다

2011.08.24 23:29

쭈하사 조회:1780

투표도 끝났고 편안한 마음으로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작년 겨울이오기전에 시골에 혼자사시고계시던 아버지가 돌아가셨습니다.유품정리하고 남은거라곤 시골집 한채 그것도 그냥놔두면 빈집이 될거같아 흉가되기전에 사실분이 계신다고해서 조금의집값을 받고 옆동네 아저씨한테 넘겼습니다.천만원원에넘겼습니다.

집이 아버지명이었기때문에 일단 제앞으로 "상속"을 시켜놓고 제가넘겼습니다.모든것이 잘되었고 마무리잘되었고 무사히 제가사는곳 서울로 돌아왔고 시간이흘러 올 6월이됐습니다.갑자기 시골에서 전화가 왔습니다.시골 고향마을 이장한테서 전화가 왔습니다.

자기집 거를 비롯해서 옆동네 모 거시기집꺼 까지해서 하우스에서 키우는" 닭"200마리가량이 죽었답니다.그게 나랑무슨 상관있냐고 했더니 닭을 죽인게 "개" 인데 그"개"가 돌아가신 아버지가 키웠던 개랍니다.그래서 한번 내려 오랍니다.

담날 일 제껴두고 내려갔고 이장형님 만나뵙고 자초지정묻고 닭사육했던 하우스에 경찰관 참석해서 확인하고 이틀있다 돌아 왔습니다.

저는 40대초반의나이의 남자이고 학력도고졸이구 직업도 생산직에있어서요 이런일은 첨겪어 보는 일이라서 좀 이해가 안되는 부분이 많아서요.혹시 비슷한 경험이나 이런일에 대해서 지식을 가지고 계시면 말슴 좀해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일단 제목을 "식용닭,발발이에게 집단 물려죽다로 "해놓고 개요를해보께요

전화를받고 시골에 내려갔을때는 닭을 물어죽인지 이틀이나 지나서 이미 죽은닭은 하나도 안보이더군요.대신 증거라곤 빈하우스에 널브러진 닭 털들 몇개와 핏자국이 조금 흩어져있구요.닭을 키웠던거같기는했습니다.하우스 싸이드쪽에 발바리만한 개 두마리가 비닐을 찢고 도망간듯한 구멍이 무릎정도 높이에 두개씩 총네개가 앞쪽 뒤쪽 뚫 려있었습니다. 흔적은 이정도구요 .옆동네 하우스에도 상황은 비슷했구요. 현장 증거는 둘다 이정도구요.목격자 있다네요 경찰관과 이장이그러는데.동네 노인분이 멀찌기서 봤는데 울아버지가 키웠던개라고 그랬다네요.그분이 누군진 안알아봤구요. 그리구 또다른 증거제시를 경찰관이 하더라구요.증거라기보단  닭 죽은 사진을 사건 일어난날  출동해서 찍어놨나보더라구요.근데 사진이라구 달랑 두장 찍어놨어요 몇십마리는커녕 닭 몇마리 죽은 사진 하구 구멍난 하우스 사진하구 요 글구 옆동네 건 사진도 안찍어놨구요. 여기까지구요.

"개"애길 안했네요.아버지가 돌아가시기 전까지 약 10년가까이 키웠던거같습니다 시골집에 내려갈때마다 그개가있은지가 그정도되니까요

고등학교 졸업하고 고향떠나서 산지가 20년이 넘으니까 시골도 그사이 마니변했습니다.빈흉가만 생겨나고 어렷을때만해도 50여가구 되었는데 지금보니 열채도 안되구 그나마 70은 넘는 노인네들뿐이고 애들은 한명도 없구 이렇게 변했습니다.저도 말이 고향이고 그렇지 아버지 돌아가시고 이젠 올일이 별루 없겠다 생각햇죠. 근데 아버지가 키웠었던개가 있었다는 사실을 깜빡했습니다.장례치르고집정리 하면서 도 안보이더라구요.검정색 발바리잡종인데요 흔히알고있는 그냥 발로한대차면 뒈질만한 그런 조그만한 개입니다.

여기까지입니다 .여기까지만 들어보시고 이사건을 어떤형태로든 무슨말이든 애기좀 해주시면 좋겠습니다

아직 이사건 결말이 나진않았는데요.그개는 아직 잡지못한상태구요.상대쪽에선 민사소송할려구하구요 난 나대로 돈은 한푼도 줄수없다로버티고 있는중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등록일
[공지] 자유 게시판 이용간 유의사항 (정치, 종교, 시사 게시물 자제) [1] gooddew - -
10680 나는 좌파다 [5] 유체이탈 1295 09-01
10679 무릎팍도사와 유홍준 교수님... [5] 뚜버기 1419 09-01
10678 비가 많이 와도 바닷물이 안넘치는 이유는? [5] 나비popcorn 1738 09-01
10677 성추행 피해자가 가해자되는 한국이네요 [7] 나비popcorn 1752 09-01
10676 익스플로러9 이제는 설치할만한가요? [14] 칸지옵하 2295 08-31
10675 가장 큰 벌 혹은 반성문을 영어로... [2] 유체이탈 1678 08-31
10674 스플래쉬 프로 좋긴하네요. [2] hskdl 2282 08-31
10673 즐거운 대화방에 오세요~ [5] DJ Despera 1357 08-31
10672 부자감세 과연 옳은가 그른가 [8] 나비popcorn 1485 08-31
10671 선천적능력과 후천적인 능력의 차이는 뭘까요 [11] 나비popcorn 1939 08-31
10670 어이없는 쇼핑몰 -_-;; [16] 미니100 2032 08-31
10669 요즘 결혼해도 연애 잘만한다죠? [10] 나비popcorn 1908 08-31
10668 외국어 교육만을 시킨결과? [4] 나비popcorn 1455 08-31
10667 스티브 잡스의 실패작 7가지 [8] DJ Despera 2098 08-31
10666 심 감독의 영화가 성공했던가;; [5] 나비popcorn 1501 08-31
10665 "검찰, 소망교회 박태규 장로 입국 일주일전 캐나다에... [9] 유체이탈 1714 08-31
10664 조립중인 제 시스템.. [20] 윤발이 3199 08-30
10663 "아들아 꼭 한번 만나보고 싶구나" 잡스 생부의 ... [2] DJ Despera 1602 08-30
10662 인생온라인.. [3] 룰랄라 1546 08-30
10661 내장 ODD 사용하시는 회원님들 [5] James Dean 1773 08-30
XE1.11.6 Layout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