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오세훈의 성공, 대한민국의 실패

2011.08.24 19:18

우금티 조회:2578

무상급식의 지원 범위를 묻는 이번 서울시 주민투표가 사실상 투표율 미달로 부결되는 것이 확실해졌다.

갑자기 오세훈은 무얼 노리고 이 난동을 기획했을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그러다가 든 생각이 '비이성의 장악'이라는 결론을 내렸다.


정치인은 어떠한 경우에도 '비전'을 제시해야 한다. 명석한 오세훈은 그 반대의 길을 걸었다.

'비전'의 반동에 자신을 포지셔닝한 것이다.... 대체 왜 그랬을까?

난 오세훈 근처에 정말로 '제갈량'에 버금하는 브레인이 있을 거라는 생각이 든다.

생각해보니, 박근혜 대세론을 깰 기가막힌 비책은 사실 오세훈의 전술밖에 없을 것 같다.

좌파에 대항하는 투사의 이미지가 그것이다.


한나라당 지지자 중에 '이성적'인 판단과 선택을 하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

의견이 분분하겠지만, 하여간 나는 그 이성적인 지지자가 정말로 얼마 없을 거라 본다.

내 전제가 맞다면, 비이성의 영역에서 오세훈은 박근혜보다 훌륭하다.

박근혜마저 지지세를 확장하기 위해 '복지'로 향하는 좌클릭을 시도하고 있다.

그러면서 오세훈의 좌파대전에서 지원사격을 거부하고 한발 물러서고 말았다.


비이성적인 한나라당 지지자 입장에서 누가 더 매력적일까?

이성적으로 보면, 오세훈은 거의 미친놈이다.

전국 대부분의 자치단체가 이미 시행하고 있는 무상급식을 홀로 거부하며 전쟁을 벌여 대패하고 말았으니.

비이성의 시각으로 보면 상황은 완전히 뒤바뀐다.

오세훈은 멋지다. 지는 싸움도 마다하지 않는다. 깽판을 치더라도 좌파 빨갱이는 허용하지 않겠단다.

대통령은 전두환처럼 목소리라도 쩌렁쩌렁한 맛이 있어야 대통령이라고 보는 게 비이성의 시각이다.

오세훈이 얼마나 이쁘겠는가.

게다가 박근혜는 복지에도 발을 걸치지만, 방북해서 김정일위원장과 기념사진도 찍었었다.

보수정치인이라도 서민복지에 신경쓰고 남북관계도 고려해야 제대로된 정치인이다.

맞는 말이지만 그건 철처히 이성의 시각에 한정된다. 비이성에서 볼 때 박근혜는 오세훈에 한참 못미친다.

오세훈은 마침내 박근혜 대세론을 깨고 새로운 대결구도를 만들었다. 게다가 조중동의 지원과 부채도 만들었다.


이성+지역주의  :  비이성


자 이제 한나라당 지지세를 두 세력으로 나눠보라.

좌측에 박근혜를 넣고, 우측에 오세훈을 넣는다면 대결구도가 되겠는가?

오세훈은 차차기 대권을 노리고 이런 생쑈를 벌인 게 아니다.

곧바로 박근혜와 붙어보겠다는 전략이다.


오세훈은 이겼다, 완전 대박 성공이다.

정치인이 비전 제시도 없이 비이성 꼴통의 아이콘으로 성장했다.

단 하나의 아이템으로 말이다.


비이성 꼴통의 인기에 영합하는 새로운 비이성 포퓰리즘이 등장했다.


저런 역사의 반동이 출현했으니 대한민국의 실패다. 오세훈, 니가 이겼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등록일
[공지] 자유 게시판 이용간 유의사항 (정치, 종교, 시사 게시물 자제) [1] gooddew - -
10681 속타는 검찰 [16] 룰루랄 1394 09-01
10680 나는 좌파다 [5] 유체이탈 1295 09-01
10679 무릎팍도사와 유홍준 교수님... [5] 뚜버기 1419 09-01
10678 비가 많이 와도 바닷물이 안넘치는 이유는? [5] 나비popcorn 1738 09-01
10677 성추행 피해자가 가해자되는 한국이네요 [7] 나비popcorn 1752 09-01
10676 익스플로러9 이제는 설치할만한가요? [14] 칸지옵하 2295 08-31
10675 가장 큰 벌 혹은 반성문을 영어로... [2] 유체이탈 1678 08-31
10674 스플래쉬 프로 좋긴하네요. [2] hskdl 2282 08-31
10673 즐거운 대화방에 오세요~ [5] DJ Despera 1357 08-31
10672 부자감세 과연 옳은가 그른가 [8] 나비popcorn 1485 08-31
10671 선천적능력과 후천적인 능력의 차이는 뭘까요 [11] 나비popcorn 1939 08-31
10670 어이없는 쇼핑몰 -_-;; [16] 미니100 2032 08-31
10669 요즘 결혼해도 연애 잘만한다죠? [10] 나비popcorn 1908 08-31
10668 외국어 교육만을 시킨결과? [4] 나비popcorn 1455 08-31
10667 스티브 잡스의 실패작 7가지 [8] DJ Despera 2098 08-31
10666 심 감독의 영화가 성공했던가;; [5] 나비popcorn 1501 08-31
10665 "검찰, 소망교회 박태규 장로 입국 일주일전 캐나다에... [9] 유체이탈 1714 08-31
10664 조립중인 제 시스템.. [20] 윤발이 3199 08-30
10663 "아들아 꼭 한번 만나보고 싶구나" 잡스 생부의 ... [2] DJ Despera 1602 08-30
10662 인생온라인.. [3] 룰랄라 1546 08-30
XE1.11.6 Layout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