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배를 40년 가까이 타다보니..

2020.09.23 22:43

아다리 조회:1091 추천:8

벌써 60이네요. 계산이 필요 없습니다. 해사고 출신이고 잠시... 소년원에서.. 그당시 박통시절 이었지요.

부산 토박이이고...별로 꿈도 없을때고 거저,... 초딩때는 소년동아 소년조선에서 홍길동 만화보고 자란... 친구라는 영화보면 시대적 배경이..

걔들이랑 동갑입니다. 꽈배기라고 자랑 하는 이바구가 아닙니다.(소년원이던 교도소던.. 까고 나온 사람들은 이 말을 이해하겠지요.)

 

초딩때 친구들이랑(친구들 진짜 많았슴.)  남부민동(양아치 동네지 머..-_-; ) 에서 걸어서 다대포 해수욕장 놀러가서 옷을  비닐에 싸서

모래에 묻어두고 위에... 돌을 하나 표시로 올려 놨는데.... ㅅ ㅂ.. 싫컷 놀다 집에 갈려고 옷을 찿으니 옷이.. 아니 표시해둔 돌이 없어져..

 

조내찿다가 못찿아 ㅋㅋㅋ 그 먼 거리를 걸어서 집에 밤늦게 도착, 5살위 형한테 조내 얻어터지고...^^  어떤섹끼가 그 돌을 치웠는지...

지금도 친구들(도)...모두 집에가서 조내 뚜디리 맞았다는... 요거 하나는 절대 안잊어 묵네요. 지금도.. 친구들이랑 이바구하면..ㅋㅋㅋ

 

중딩때..

 

공부하기싫어. 집 엄청 많이 나왔네요..(가출..)

부산 괴정동(그당시는 부산 서구 이고 사하 출장소였을때)에  쓰리꾼 누나가 2명 있었는데..... 여인숙 생활 이었지만...누나들이 좋아하여..

기억도 가물거리는 내친구랑 그.. 2살 위정도 되는 누나들이 거주하는 여인숙에서 얹혀 살았는데.. 아!!  외국인 포로 수용소 옆이라... 괴정시장 위쪽..

 

거기서 누나들에게 동정 상실... ㅅ ㅂ 자세한 상황은 생략 합니다.ㅋㅋ

 

이 누나들이 어느날 잡혀가고...끼니도 굶고 하다  대티고개에(그당시 부산 똥은 거기서 다 버림) 올라간거라...가기전에 양지마을에서

청바지(소 뿔따구 있는 메이커) 훔쳐 자갈치 시장에 팔아 허기 면 할라고... 훔치는거 실패.,

 

자전거에 계란 엄청많이 실고 주차? 해놓고 계란몇판들고 배달하는데.. 그당시는 좁은길이.. 엄청 올라가야해서 .. 자전거주인이 올라가는거 보고

둘이서 짐 자전거에 같이타고 내리막길을 수월하게... 지금 낙동 초등학교 가까이 내려 온거라...

그당시는 모두 구멍가게라... 그때가 아침이었던 가??

 

어느 구명가게에 들어가서 라면(그당시 라면은 최고급 요리였지요.) 시키니 어린놈둘이 아침부터 라면 시키니 주인 아지매/// 끓여 주기는 하지만..

의심 엄청 한다는거 느낌이 오더라구여~~  ㅅ ㅂ  다 먹고 자전거와 실린 계란까지 두고 토꼈지머...

(걍~~ 이거 하나만 쓸게요..^^)

 지금도 안 잊어 먹는거중 하나...

 

 

고등학교는...

 

머.. 싹수가..ㅋㅋㅋ  온동네..그러니까 영도 애들... 초량동 서구 신평동 남부민, 초장동,  글고 장정구 동네까지  중요한건 완월동이라.. 토성동부터

동서 대신동부터...초량까지... 그러니까 남포동 충무동 쪽으로... 이건 머....우리같이 껄떡거리는넘들을  형들이 간을 키워 줬으니...

 

17세때 소년원으로...........(공간....이바구하면 골때림..) 나와서.. 후에

 

 

 

 

 

집안이 너무 가난하여 친구들을 뒤로한채.............. 어머니의 눈물보고...실습생으로.....해서 면허따고..지금까지 승선생활을...

 

 

그 친한친구중에... 2명은 자살...

 

 다른넘들은...........지금 거의 경제활동도 못하네요. 만.. 만나면 안낑가 줄라 합니다. 생긴게 너무 어리다고..(죄송..)

 

 

12시 정도되면 지울께요.. 술한잔 하다보니... 다 털어 놓을뻔...ㅋㅋ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등록일
[공지] 자유 게시판 이용간 유의사항 (정치, 종교, 시사 게시물 자제) gooddew - -
39167 Acronis True Image 와 Macrium Reflect [6] pinedragon 706 11-28
39166 program 설치 에러 --- 질답에서 옮겨옴 sorry2late 289 11-28
39165 애드가드 구매할려니.. [4] maimai 457 11-28
39164 심심풀이2 arim 710 11-27
39163 오랜만에 윈10을 윈도우 2000처럼 꾸며봤습니다. [3] 김재민 770 11-27
39162 엣지 이전버전으로 롤백 [3] 내꼬 300 11-27
39161 이번 업데이트 때문인지 엣지가 자주 버벅거립니다. [4] 오호라7 440 11-27
39160 윈도우 다이어트의 길이 열렸습니다. [77] @카리스마 2163 11-27
39159 어제 1년전에 만나고 못만난 지인이 확진되었다고 하네요ㅠ.ㅠ [5] 도우너2 692 11-27
39158 가끔 노래 한 곡 보다 더 큰 위로는 없다는 생각 [16] 간장종지646 475 11-27
39157 662빌드 소리에러 [18] @카리스마 1112 11-27
39156 컴업클 [1] 랙익타워 506 11-27
39155 Cuckoo [2] 임달화 644 11-27
39154 중소기업 tv 더함 75인치를 샀는데 UHD 지상파를 볼수 있게... [8] 윙도10 1217 11-27
39153 어린이 보호구역 30키로 단속의 시간적 유연성이 필요하지 ... [12] 부는바람 549 11-26
39152 요즘 메일을 지워서 환경오염을 줄이자는.. [3] 이니에스타 369 11-26
39151 [오늘의 화두] 절에 매달아 놓는 풍경의 모양이 왜 물고기 ... [10] 간장종지646 717 11-26
39150 엣지 버전에 따른 즐겨찾기 모음 버튼 차이? [1] 내꼬 328 11-26
39149 컴퓨터 견적입니다. 어떤 놈으로 선택할까요? [9] caneki 683 11-26
39148 그림속 문자 변경을 부탁합니다. [7] sunshine 766 11-26
XE1.11.6 Layout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