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다른 사람 컴퓨터는 봐주는게 아닌가 봅니다

2020.08.02 20:32

마신 조회:2863 추천:13

저는 다른 사람 컴은 봐주지 않습니다.

 

처음 컴을 좀 만지게 되었을때 우쭐한 마음에 여기저기 기웃거리며 컴 조립 해주고

 

윈도우 설치 해주고 고장난 부품 교체 해주고 밥도 얻어먹고 술도 얻어먹곤 했었습니다.

 

좀 시큰둥 해졌을때 그만둔 계기가 있었습니다.

 

그냥 안면정도 있는 사람 이었는데 포멧 해주고 닭한번 얻어 먹었습니다.

 

1년 정도후 아들컴퓨터 그냥 인터넷 하고 영화보고 하면 얼마정도 하면 맞출수 있냐고 묻길래

 

30만원 정도 된다고 하고 정확하게 금액을 맞추진 않았지만 298000원 정도 들여 컴을 맞춰 줬습니다.

 

일당 챙겨 준다고 하길래 바라지도 않았지만 그래도 식사 정도는 같이 할꺼라고 생각 했습니다.

 

그때 마침 제가 차를 바꾸는 시점이라 차도 없었습니다.

 

처음 견적 내주러 갈때 위치를 몰라 택시타고 갔습니다.택시비 7000원 

 

올때는 버스 타고 왔는데 현금으로 1100원 준거 같습니다.

 

두번째 컴 조립해서 갖다줄때 무게 보다는 안전을 위해 택시타고 갔습니다.다시 7000원

 

커피 한잔 타주길래 먹고 다음에 밥한그릇 같이 하자고 하길래 그냥 웃으며 나왔습니다.

 

며칠뒤 프린터가 안된다고 와서 되게 해달라고 하길래 프린터 모델 불러 주면 드라이브 다운받아서 용량이 크지 않으니

 

메일로 보내 준다고 했습니다.

 

그러니까 자기들은 그런거 할줄 모르고 무조건 와달라는 거였습니다.

 

그래서 안된다고하고 이제는 자비로는 갈수가 없다 내가 여차저차해서 개인적인 비용이 이렇게 나왔다고 하니까

 

컴을 팔았으면 어쩌고 저쩌고 하길래 정말 험한 소리 나오고 다시는 연락하지 말라고 했습니다. 

 

그후로는 그냥 모른척 하고 살았습니다.

 

가족들 컴정도 봐줬는데 몇달전에 누나한테 연락이 왔습니다.

 

누나 친군데 여자들만 사는 집이라고 컴하나만 조립 해주면 안되냐고 하길래

 

요즘 바쁘고 그리고 나이제 남들 컴은 안만진다고 했습니다.

 

자기 아들 컴 사양정도 해주면 된다고 하길래 누나 아들이면 조카니까 해준 거라고 했습니다. 

 

그러고는 까먹고 살았는데 며칠전에 다시 연락이 왔습니다.

 

전에 여자들만 사는 집에서 컴퓨터를 구매 했는데 하드 디스크 용량이 작아 큰걸로 바꾸고 싶다고

 

뭐가 문제가 있는 모양인데 한번만 봐주라고 해서 안해 주려고 하다가 여자들만 있다길래 본체만 들고 집으로 오라고 했습니다. 

 

여자들이 구매싸이트에서 조립컴을 구매 했는데 어떻게 조정 했는지 SSD를 240GB를 달고 

 

HDD는 추가선택가능 이라고 되어 있으니까 선택을 안하고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1TB HDD 구매해서 그것만 연결 해주고 오늘 보냈습니다.

 

조금전에 여자들만 사는 집 큰 딸이 연락이 왔습니다.

 

자기들은 1000(1TB)을 샀는데 아무것도 안했는데 9백 얼마로 나온다고 전화가 왔네요.

 

하...

 

하...

 

하...

 

역시 다른 사람 컴퓨터는 봐주는게 아닌가 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등록일
[공지] 자유 게시판 이용간 유의사항 (정치, 종교, 시사 게시물 자제) gooddew - -
38456 가상 윈도우 7을 XP처럼 꾸며봤습니다. [4] 김재민 576 08-04
38455 윈도우10 아직도 2004 업그레이드가 안되고 있네요~ [9] 징징현아 897 08-04
38454 구글드라이브 [2] 내꼬 1091 08-04
38453 상념의 시간속에서........ 모신 글 [3] 빨강모자 466 08-04
38452 소프트 웨어.. [5] 테츠로 1117 08-04
38451 오랫만에 버츄얼에 러시아윈도 깔아보니... [1] [벗님] 566 08-04
38450 Amy Macdonald - This Is The Life 눈이 182 08-03
38449 낮에 Canon in D 검색하다 황당한걸 봤네요 [6] 눈이 991 08-03
38448 보안풀기 [2] 내꼬 840 08-03
38447 Canon in D 's Versions [3] 눈이 529 08-03
38446 웰시코기입니다. 모두 죄송합니다. [17] 웰시코기 1590 08-03
38445 마그네슘 영양제? [10] 테츠로 991 08-03
» 역시 다른 사람 컴퓨터는 봐주는게 아닌가 봅니다 [42] 마신 2863 08-02
38443 캘노트5 [3] 홍낄똥 1071 08-02
38442 비가 정말 많이 오네요 [6] gooddew 789 08-02
38441 배치파일로.... [7] 빈자리 1304 08-02
38440 윈도우 10 2004로 저번에 98처럼 꾸며본거랑 이번에는 XP처... [27] 김재민 1058 08-02
38439 그림을 html코드로 변환하는 툴을 찾습니다. [5] UU自適 477 08-02
38438 요요미 - 새벽비 (혜은이) 이쁜데 노래까지.. 강추~ [4] 윈도우창시 802 08-02
38437 그 집 앞 (원곡 이재성) by 미기 중독성 있네요 ^^ [1] 윈도우창시 514 08-02
XE1.11.6 Layout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