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 타 "내 노트 본다고?"…에버노트 사용자들 뿔났다

2016.12.15 20:03

Dr.Nick 조회:4577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61215094019&lo=z45


14일(현지시간) 미국 지디넷은 에버노트 개인정보 정책 변경에 대해 사용자들이 반발해 사용중단을 선언하는 일이 늘고 있다고 보도했다.

에버노트는 이번주 초 새로운 개인정보 정책을 공개했다. 변경된 정책에는 제품의 서비스 향상을 위해 에버노트 일부 직원들이 사용자가 작성한 콘텐츠에 접근해서 그 내용을 읽어 볼 수 있다는 내용이 들어갔다.

에버노트는 홈페이지 공지(☞링크)를 통해 정책 변경 이유에 대해 “(에버노트에 적용된) 기계학습 기술이 제대로 작동하는지 확인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에버노트는 검색에 자연어 처리 기술을 포함하는 등 기계학습 기술을 제품에 활용하고 있다.

회사는 일부 직원만 사용자 노트에 접근할 수 있는 권한을 가지게 될 것이라는 점도 강조했다. 또 해당 권한을 갖는 직원은 백그라운드 체크를 받고 적어도 일년에 한번은 보안 및 개인정보 관련 교육도 받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 용자들은 이같은 개인정보 정책에 동의하지 않을 수 있다. 계정 설정에서 ‘내 데이터를 에버노트가 사용할 수 있게 허락하기’ 항목에 체크를 해지하면 된다. 에버노트는 이렇게 할 경우 “더 나은 서비스를 받을 수 없게 된다”고 강조하고 있다.


■ "회사 직원들 보는 것 막을 방법 없다"

더 큰 문제는 에버노트가 개인정보 정책’에 명시된 ‘다른 이유’로 회사 직원들이 사용자 콘텐츠를 들여다 보는 것을 막을 방법이 없다는 점이다. 에버노트는 개인정보 정책에 사용자 데이터에 접근할 수 있는 경우를 명시하고 있다. 사용 약관이 위반됐다고 판단돼 확인이 필요한 경우, 문제 해결을 위해 또는 서비스 유지보수 와 개선을 위해 필요한 경우 등이 포함돼 있다.

에버노트의 변경된 개인정보 정책은 내년 1월23일부터 적용된다. 따라서 23일까지 사용자들은 이런 정책을 받아들일지, 혹은 데이터를 백업받아 서비스를 떠날지 선택해야 한다.

사 용자들은 즉각 바뀐 에버노트 정책에 대해 비난하고 나섰다. 기자이자 작가인 파비오 키우시는 자신의 트위터에 “사용자들은 개인정보 항목을 체크 해지하고 나쁜 서비스를 받거나, 아니면 직원들이 자신의 노트를 들여다 보는 것을 허락해야한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포브스지는 더 나아가 “최악의 개인정보 정책”이라고 힐난하며, “일부 직원들이 항상 사용자 콘텐츠에 접근할 수 있었지만, 누구도 눈치채지 못한 것일 수”있다는 점도 지적했다.

이외에도 트위터에는 공개적으로 에버노트를 떠나겠다는 사람들이 다수 등장했다.

에버노트가 개인정보 정책을 변경한 후 사용자들의 거센 반발을 사고 있다. 회사 직원이 사용자들의 노트를 들여다 볼 수 있다는 내용이 포함됐기 때문이다. 일부 사용자들은 공개적으로 에버노트를 떠나겠다고 선언해, 엑소더스 분위기까지 조성되고 있다.

14일(현지시간) 미국 지디넷은 에버노트 개인정보 정책 변경에 대해 사용자들이 반발해 사용중단을 선언하는 일이 늘고 있다고 보도했다.

에버노트는 이번주 초 새로운 개인정보 정책을 공개했다. 변경된 정책에는 제품의 서비스 향상을 위해 에버노트 일부 직원들이 사용자가 작성한 콘텐츠에 접근해서 그 내용을 읽어 볼 수 있다는 내용이 들어갔다.



원문보기: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61215094019&lo=z45#csidx9e33a4bf43bab2495869eeed7a6e17d

에버노트가 개인정보 정책을 변경한 후 사용자들의 거센 반발을 사고 있다. 회사 직원이 사용자들의 노트를 들여다 볼 수 있다는 내용이 포함됐기 때문이다. 일부 사용자들은 공개적으로 에버노트를 떠나겠다고 선언해, 엑소더스 분위기까지 조성되고 있다.

14일(현지시간) 미국 지디넷은 에버노트 개인정보 정책 변경에 대해 사용자들이 반발해 사용중단을 선언하는 일이 늘고 있다고 보도했다.

에버노트는 이번주 초 새로운 개인정보 정책을 공개했다. 변경된 정책에는 제품의 서비스 향상을 위해 에버노트 일부 직원들이 사용자가 작성한 콘텐츠에 접근해서 그 내용을 읽어 볼 수 있다는 내용이 들어갔다.



원문보기: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61215094019&lo=z45#csidxc0f6bf683bd9c0d805e8ee0d65cfece

에버노트가 개인정보 정책을 변경한 후 사용자들의 거센 반발을 사고 있다. 회사 직원이 사용자들의 노트를 들여다 볼 수 있다는 내용이 포함됐기 때문이다. 일부 사용자들은 공개적으로 에버노트를 떠나겠다고 선언해, 엑소더스 분위기까지 조성되고 있다.

14일(현지시간) 미국 지디넷은 에버노트 개인정보 정책 변경에 대해 사용자들이 반발해 사용중단을 선언하는 일이 늘고 있다고 보도했다.

에버노트는 이번주 초 새로운 개인정보 정책을 공개했다. 변경된 정책에는 제품의 서비스 향상을 위해 에버노트 일부 직원들이 사용자가 작성한 콘텐츠에 접근해서 그 내용을 읽어 볼 수 있다는 내용이 들어갔다.



원문보기: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61215094019&lo=z45#csidx9e33a4bf43bab2495869eeed7a6e17d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최신정보 이용 안내 gooddew - -
5025 모 바 일| 유심(USIM)기변 [2] 스마트(SMART 2492 01-03
5024 윈도우 / MS| 윈도우 10 베네수엘라 대란 발발은 'MS 잘못'…국내서 첫 ... [8] 미테니사키 3749 01-03
5023 윈도우 / MS| 윈도우10 시즌3, 크리에이터 업데이트의 10가지 신 기능 [11] asklee 3293 01-02
5022 서버 / IT| 바이두 이전 버전 더 이상 로그인 지원하지 않습니다 [18] 사랑제일 6232 12-28
5021 기 타| PC ‘원격 제어’ 악성 파일…토렌트 통해 급속 유포 중 참... [3] anko 5658 12-25
5020 소프트웨어| 카스퍼스키랩, 새로운 CryptXXX 랜섬웨어 복호화 도구 발표 [16] 유기농 4780 12-23
5019 하드웨어| [펌웨어] ipTIME 유무선공유기 63종 펌웨어 9.98.4 정식 ... [2] asklee 2694 12-22
» 기 타| "내 노트 본다고?"…에버노트 사용자들 뿔났다 [8] Dr.Nick 4577 12-15
5017 하드웨어| [펌웨어] ipTIME 유무선공유기 63종 펌웨어 9.98.2 정식 ... [8] asklee 3201 12-15
5016 윈도우 / MS| 윈도우10 RS1 14393.576 업데이트 노트 [7] 에드힐스 5284 12-14
5015 소프트웨어| AhnLab Safe Transaction 수동 시작 패치 [13] 미유키로즈 3654 12-13
5014 윈도우 / MS| 윈도우10 RS1 14393 누적 업데이트 [11] LBJ0218 5840 12-10
5013 윈도우 / MS| 마소 윈도우10 앞으로 정책 관련 정보 우주 4090 12-09
5012 윈도우 / MS| 네이버 웨일 브라우저 베타테스터 2차 6시 마감 [15] 정작가 2781 12-08
5011 하드웨어| 인텔 카비레이크가 내년 1월 정식출시예정 이라고 합니다 [17] 우주 6113 11-30
5010 하드웨어| LG 5K 모니터, 1월에나 출시 [6] ezue56 4032 11-29
5009 업체 소식| [종료]아이노비아, inno3D GeForce GTX 10 시리즈 ‘Watch... [1] 아이노비아 2005 11-25
5008 윈도우 / MS| MS, 레드스톤3 업데이트로 윈도우10 모바일에 x86 앱 에... [2] 진상손님 5981 11-22
5007 모 바 일| 아직도 진행 중인 갤럭시시리즈의 배터리 논란 [6] 스마트(SMART 3703 11-21
5006 보안 / 해킹| 애플, 아이클라우드를 통한 정보 수집 가능성 [10] 스마트(SMART 1763 11-19